이상형과의 연애와 비즈니스에서의 성공, 아무런 위험 부담 없이 ‘100% 확실하 게’ 이루는 법 – 그레이트라이프, 매력 계발 및 라이프스타일 구축의 표준 – 연애, 연애 상담, 연애 컨설팅, 연애 학원, 연애 강의, 연애 책

이상형과의 연애와 비즈니스에서의 성공, 아무런 위험 부담 없이 ‘100% 확실하게’ 이루는 법 – 그레이트라이프, 매력 계발 및 라이프스타일 구축의 표준 – 연애, 연애 상담, 연애 컨설팅, 연애 학원, 연애 강의, 연애 책

진정한 최고의 기술, 대가의 기술은 원래 사람들의 눈에 보이지 않는 것이다

"이해할 수 없기에 투자하지 않는다"고 말하는 사람들이 있다.

워렌 버핏은 "당신이 이해할 수 있는 대상에만 투자해라"고 말한 바 있는데, 이 말은 사람들이 오해하는 것처럼, 말 그대로 지금 이해할 수 있는 대상에만 투자하라(쉬운 것만 추구하라)는 뜻이 아니다.

이는, 끊임없는 배움을 통해 당신의 이해 수준 자체를 높이라는 뜻이며, 당신의 모든 노력, 관심, 정성, 열정 등을 쏟아 부을 정도로 집중해야 함을 뜻한다.

예를 들어, 당신이 전 재산을 털어서 음식점을 차렸다고 생각해보라.

맥도날드 같은 프랜차이즈 음식점을 차리려면 적어도 수억에서, 많게는 10억 이상이 든다.

이러한 음식점을 하루라도 실제로 운영해보면, 그동안 당신이 사람들에게 흔히 들어왔던 것들은 대부분 탁상공론卓上空論에 지나지 않는다는 사실을 깨닫게 될 것이다.

실전에 돌입하는 순간부터, 당신의 하루 하루는 전쟁과도 같다.

까딱 하면 경쟁업체에 의해 엄청난 타격을 입게 될 수도 있으며, 게으름을 피우다가는 손님이 끊겨서 투자한 돈을 모두 비용으로 날리게 될 수도 있다.

그러므로 당신은 이러한 상황에서 성공하기 위해, 적어도 적응하기 위해, 음식점 운영에 대한 이해 수준을 높이고, 모든 신경을 집중해야만 한다.

상식적인 방법들을 실천하는 것은 그저 기본이고, 그 기본 수준을 넘어서, 당신은 ‘디테일‘에서 매력적인 차별화를 꾀할 수 있어야 그나마 성공가능성을 높일 수 있다.

이것은 그레이트라이프에서 실제로 다룰 수 있는 내용들 중 아주 기초적인 내용일 뿐이지만, 대부분의 사람들은 이 내용조차 어려워하기 때문에 공개 게시물에서는 이 정도 수준, 범위에서의 내용만 다루고 있음을 참고하라.

/

지난 수년간 수백명 이상의 다양한 사람들을 대상으로 퍼스널 트레이닝을 진행한 경험이 있고, 지금도 진행하고 있는 입장에서 보자면,

사람들의 변화를 이끄는 것, 실제 현실에서 실제 변화를 실현하는 일은 마치 ‘바둑의 수手‘에 비유할 수 있을 것 같다.

바둑 초보와 바둑 9단이 함께 바둑을 둔다고 생각해보라.

바둑 초보는 바둑 9단이 두는 수에 대해서, 왜 그런 수를 두는지 전혀 이해할 수 없을 것이다.

바둑 9단이 왜 그렇게 두는지 자세히 설명해주기 전까지는.

심지어 자세히 설명해주더라도 선뜻 이해하지 못할 수도 있다.

투자의 세계에서, 워렌 버핏은 하루 종일 책과 신문을 읽으며 일과의 대부분을 보내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그는 세계 최고의 부자이고, 엄청난 기업들을 소유한 투자가인데, 그렇게 한가하게 책이나 신문을 읽을 여유가 있을까?

그럴 시간에 자신의 기업들을 한번이라도 더 둘러봐야 하지 않을까?’

이게 보통 사람들의 시각일 것이다.

하지만 워렌 버핏이 그렇게 하는 데는 이유가 있다.

나는 올해 들어서 사업을 한지 10년째에 접어드는데, 지금 내가 대부분의 시간을 투자하고 있는 활동들을 왜, 어떻게 하는가에 대해서, 사업을 처음 시작했던 시점에서 바라본다면, 아마도 전혀 이해하지 못할 것이다.

그때의 나와 지금의 나는, 상황이 달라진 게 아니라, 나 자신이 달라졌다(성장했다).

그러므로 그 때 어려웠던 일이 지금 쉬워진 게 아니라, 나의 능력과 경험이 향상되었다.

원래, 현실에서 보여지는 현상 자체는 굉장히 심플한 것이다.

현실은 단지 어떤 행동의 연속일 뿐이다.

무슨 행동을, 어떻게 하느냐가 ‘사실상’ 전부다.

부자든, 가난한 사람이든, 매력적인 사람이든, 평범한 사람이든, 누구에게나 시간은 매일 24시간씩 ‘똑같이’ 공평하게 주어진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현실의 ‘격차’가 발생하는 이유는, 무슨 ‘행동’을, ‘어떻게’ 하느냐에 기인하고 있다.

혼자 하는 것이든, 다른 사람과 함께 하는 것이든, 결국 무슨 행동을, 어떻게 하느냐에 달려 있다.

뛰어난 사람일수록 거창한 계획을 세워서 복잡하고 다양한 활동들을 하는 게 아니라, ‘단순한 활동을 탁월하게’ 잘한다.

마이클 조던을 보라.

그는 농구 하나를 ‘세계 최고 수준’으로 잘한다.

호날두는 축구 하나를 ‘세계 최고 수준’으로 잘한다.

워렌 버핏은 분석 투자를 ‘세계 최고 수준’으로 잘한다.

단순히 무엇을 하느냐가 중요한 게 아니라, 무엇에 ‘집중’하느냐, 그리고 그것을 ‘어떤 수준’으로 ‘어떻게’ 하느냐가 중요하다.

잘하면 잘할수록, 못하는 사람들은 잘하는 사람이 하는 행동과 결과의 원인, 방법, 과정 등을 제대로 이해하거나 파악하지 못할 가능성이 높다.

‘저 사람은 도대체 뭘 하고 있는 거지?

원래부터 타고 났나?

뭘 어떻게 하는지 모르겠지만, 저렇게 좋은 결과가 나오니, 그저 신기할 따름이네..’

이게 보통 사람들의 반응이다.

내 수강생 분들 중 상당수는 퍼스널 트레이닝 초반에 내가 무슨 이야기를 하는지조차 파악하지 못하시는 경우가 많다.

그러다가 시간이 조금 지나면, "어렴풋이 감이 온다"고 말씀하신다.

이 때부터 전에 없었던 좋은 결과들이 조금씩 나오기 시작한다.

한 두 달 정도 지나는 시점에서는, 좋은 결과들을 경험하면서도, 혼란을 겪는다.

그동안 익숙하게 생각해왔던 것, 살아왔던 방식과 다른 부분들이 너무나도 많기 때문이다.

때로는 그 과정에서 조급함이나 불안함을 느끼기도 한다.

그러나 3~6개월이 지날수록, 조급함이나 불안함은 이내 확신으로 바뀌게 되고, 성공 결과들이 ‘쏟아지게’ 된다.

이쯤 되면, 이미 그 자신 스스로도 수많은 성공 결과들, 긍정적인 변화들을 실제로 몸소 체험해봐서, 내가 하는 말이면 무엇이든 신뢰할 수 있다고 믿으신다.

내가 하는 아무리 작고 사소한 말이나 지나가는 말이라도 놓치지 않기 위해 경청하며, 귀담아 듣고자 한다.

이 업계에서 내 말에 경청하는 사람들은 두 부류다.

– 이 업계에서 적어도 5년 이상 경험을 쌓은 사람들

(거의 스토킹 수준으로 그레이트라이프를 주시, 모방하고 있다.)

– 나에게 퍼스널 트레이닝을 3개월 이상 받은 사람들

그 외에 나머지 사람들은 내가 하는 말이 무슨 말인지, 혹은 얼마나 중요한지 이해하지 못할 가능성이 높다.

그저 다음과 같이 반응할 뿐이다.

"신기하다"

"그게 사실이라면, 나도 그렇게 되고 싶다"

(좋은 건 알겠지만, 믿기가 어렵다)

"무슨 말인지 모르겠다"

"내용이 너무 어렵다"

사람들의 반응과는 관계 없이, 성공 결과는 계속 실현되어왔고, 지금도 실현 중이며, 앞으로도 계속 실현될 것이다.

성공 결과를 실현하는 것은 사람들이 어떻게 반응햐느냐와는 아무런 관계가 없다.

단지 그 자체가 옳은 방법, 방향이냐가 중요할 뿐이다.

왜냐하면 당신이 누구이든, 어떤 삶을 살아왔든, 옳은 방법과 방향으로 나아가면 결국 성공할 것이기 때문이다.

나에게는 이 사실에 대한 100% 확신이 있다.

/

"비잔틴 장군의 딜레마" 개념을 들어본 적이 있는가?

이것은 요즘 화두가 되고 있는 블록체인 기술의 핵심을 이루는 개념이다.

"비잔틴 제국 장군 여럿이 한 적국 도시를 공격하기 위해 예하 병력을 이끌고 나섰다. 도시 방어선이 워낙 튼튼한 탓에 한두 부대만 나서선 도시를 함락할 도리가 없었다. 장군들은 일단 도시를 포위한 채 공격 계획을 세우기로 한다.

모든 장군이 안다. 과반수 이상 병력이 한날 한시에 공격해야 도시를 점령할 수 있다는 사실을. 문제는 공격 계획을 짜는 것이다.

모든 장군이 한자리에 모이기는 어렵다. 혹여 적이 암살자를 보내면 큰 피해를 입을 지도 모른다. 봉화나 깃발로 신호를 보냈다간 적군도 알아볼 것이다. 직접 연락병을 보내는 수밖에 없다.

그런데 중요한 문제가 남았다. 비잔틴 제국 장군은 서로를 믿지 못한다. 비잔틴 제국 영토가 워낙 넓은 탓에 황제의 힘이 구석구석 닿지 못했다. 그래서 장군들은 자기 땅에서 황제처럼 군림했다. 때로는 비잔틴 제국의 적과 협력해 자기 잇속을 챙기기도 했다. 이 때문에 누가 배신자인지 장군들은 알 길이 없다. 배신자가 가짜 공격 명령을 보내 충실한 장군의 병력을 몰살시키려 들지도 모를 일이다.

또 서로 다른 공격 일시를 정할 경우에도 문제가 생긴다. A장군에게 B장군이 새벽 2시에 공격하자고 연락병을 보냈는데, C장군이 새벽 5시에 공격하자고 하면 A장군은 판단을 내릴 수가 없다. 둘 중 한 명이 배신자일 수도 있다. 어쩌면 둘 다 배신자일지 모른다. 배신자가 아닐지라도 양쪽 모두의 요청에 응하는 건 불가능하다. 이처럼 서로 믿을 수 없는 여러 주체가 동의할 수 있는 한가지 답을 내놓기란 퍽 어려운 일이다.

블록체인은 비잔틴 장군의 딜레마에 ‘작업 증명 체계(proof-of-work scheme)’를 도입해 서로 믿을 수 없는 이들끼리 모두 신뢰할 수 있는 결과를 내놓는 방법을 제시한다. 알고리즘과 게임이론 전문가이자 클라우드 메모 서비스 ‘에버노트’ 개발에 참여하기도 한 폴 봄은 블록체인이 내놓은 해법을 아래처럼 설명한다

“모든 장군이 수학문제를 풀기 시작한다. 이 문제는 모든 장군이 머리를 맞대면 10분 정도가 걸려야 풀린다. 한 장군이 답을 찾아내면 다른 모든 장군에게 그 답을 공표한다. 그러면 모든 장군은 다음 문제로 넘어가 또 답을 찾는다. 다음 문제 역시 푸는 데 10분 정도가 걸리는 문제다. 모든 장군은 그들 중 누군가가 바로 앞에서 찾아낸 정답에 새로운 문제의 답을 이어 붙이는 식으로 작업을 계속한다. 이 과정을 거쳐 12번째로 찾아내 앞선 답에 덧붙인 해답이 나오면 모든 장군은 확신할 수 있다. 이 과정에 참여한 컴퓨터 계산능력의 절반 이하를 가진 어떤 공격자도 이와 비슷한 길이로 정답 묶음을 만들 수 없다는 사실을 말이다. 즉 블록 12개로 이뤄진 블록체인은 사용자 다수가 체인 생성 작업에 참여했다는 사실을 방증한다. 이를 작업 증명 체계라고 부른다.”

– 넥스트머티 비트코인 87쪽, 김진화 지음, 부키

서로 만날 수도 없고, 믿지도 못하는 비잔틴 장군은 신뢰할 수 없는 공격 계획을 공표하는 대신 수학 문제를 풀기 시작한다. 한 문제를 푸는 데 10분씩 걸리는 문제를 2시간에 걸쳐 연달아 풀고, 여기서 나온 답 12개를 서로 검증하는 과정에서 비잔틴 장군은 두 가지 사실을 확인할 수 있다.

첫째, 전체 장군 가운데 절반 이상이 공격 계획을 세우는 데 참여했다. 둘째, 10분마다 문제와 정답을 공유하면서 주고받은 메시지가 중복 없이 정리됐고, 공격 계획을 세우는 데 참여한 장군 모두가 이를 확인했다.

이 두 가지 사실을 확인한 비잔틴 장군들은 이제 과반수가 참여하는 공격 시간을 정할 수 있다. P2P 네트워크상에 비트코인의 공개 거래장부인 블록체인을 유지·관리하는 것도 마찬가지다."

[네이버 지식백과] 블록체인 [Block chain] – 분산된 공개장부, 세상을 바꾼다 (용어로 보는 IT, 안상욱)

이러한 원리에 따라서, 그레이트라이프의 게시물 내용은 ‘실제 성공을 향해 실제로 나아가는‘ 사람들만 이해할 수 있다.

허상을 쫓는 사람들, 단지 보고 싶은 현실만을 보려고 하는 사람들은 그레이트라이프의 진가를 알 수 없을 것이다.

이런 사람들은 자신의 허상이 깨지기 전까지, 자신이 보고 싶은 현실을 이루기 위해 진짜로 필요한 방법이 무엇인지 깨닫기 전까지, 그레이트라이프의 진가를 알지 못할 것이다.

어떤 대상에 대한 진정한 믿음, 확신은 거저 얻을 수 있는 것이 아니라, 반드시 노력하고 투자해야만 얻을 수 있다는 사실을 하루빨리 깨달아야 한다.

어리석은 사람들 중에는 다음과 같은 말을 하는 이들이 있다.

"제가 진짜 원하는 게 뭔지 몰라서, 아직 시작을 못했습니다"

"아직 믿음, 확신이 없어서, 선뜻 시작을 하지 못했습니다"

당신이, 그리고 거의 모든 사람들이 정말로 원하는 대상을 찾는 것, 마음 속 깊이 확신을 품기진실로 어려운 일(세상에서 가장 어려우면서도 가장 가치 있는 일)이다.

왜 그런 대상을 거저 찾을 수 있을 거라 생각하는가?

아직도 인터넷이나 유튜브의 멍청이들이 말하는 "그저 좋아하는 걸 하세요, 마음 가는 대로 하세요"와 같은 허무맹랑한 이야기를 무턱대고 믿는가?

좋아하는 일을 하는 것의 진짜 의미는 사람들이 흔히 오해하는 의미와는 전혀 다르다는 사실을 아직도 깨닫지 못했는가?

그렇다면 당신은 당신의 삶을 몽유병 환자처럼 ‘잠꼬대(sleepwalk) 하듯이’ 살고 있는 셈이다.

원래 사람은 자신이 정말로 원하는 것을 찾아, 그 대상에 대해 마음 속 깊이 확신을 가질 수 있다면, 그것을 현실에서 실제로 이루는 것은 그다지 어렵지 않다.

오히려, 그렇게만 된다면, 애쓰지 않아도 시간이 지나면서 결국 이루게 된다.

정말로 원하는 것을 찾고, 확신을 품는 것이 가장 어렵다.

내가 퍼스널 트레이닝에서 하는 일은 본질적으로 이 2가지다.

– 사람들이 정말로 원하는 것을 찾을 수 있도록 돕는 것

– 그 대상에 대한 진정한 확신을 품을 수 있도록 돕는 것

이 2가지를 하면 할수록, 사람들은 알아서 자신의 성공을 실현한다.

No.1 & Only.1,

소셜, 연애, 매력 계발, 라이프스타일 구축 전문 브랜드,

그레이트라이프,

매력 계발 및 라이프스타일 구축의 표준,

[웹사이트 &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Websites & Social Network Services)]

– 도서(책) 구입 :

– 제품(DVD, 비즈니스 컨설팅 프로그램) 구입 :

– 서비스(강의, 워크숍, 부트캠프, 1:1 트레이닝 등) 신청 :

– 미디어(전자책, 영상 등) 구입 :

(소셜, 연애, 매력 계발, 라이프스타일 구축 분야 전세계 최고 수준의 고품질, 고품격 콘텐츠)

– 웹진 :

(최신 상품 소개, 지식, 조언, 정보 등)

– 블로그 :

(전문가 스토리, 칼럼 등)

– 커뮤니티(카페) :

(구독자/시청자/수강생 모임, 최신 정보 공유 등)

– 밴드 :

(폐쇄형 비공개 소셜 네트워크 – 링크가 유효하지 않다고 나올 경우, 아래 고객센터로 문의)

[고객 상담 센터(Customer Consulting Center)]

– 메신저 : imfglc (카카오톡) , bestpua (라인)

– 전화 : 010-4508-5067 (휴대전화 / 문자메시지 가능) , 02-538-1165 (일반전화)

– 이메일 : bestpua@imfglc.com

– 365일 24시간 도서, 제품, 서비스 구입/상담/신청/문의 환영 (도서, 제품 주문 시 당일 배송 및 2~3일 안에 빠른 수령 가능)

– 무엇을 어디서부터 어떻게 시작해야 할지에 대해 어려움을 느끼시는 분들을 위한 온, 오프라인 상담 및 컨설팅 서비스 제공

– 1:1 트레이닝, VVIP 컨설팅, 학교, 기업 등 외부 출강 문의 환영

– 기업, 언론 등 협력, 제휴, 광고 문의 환영

– 사생활이 보장되며 고품격 콘텐츠가 실시간으로 제공되는 프라이빗 멤버십 커뮤니티 가입 신청 환영

– 소셜, 연애, 매력 계발, 라이프스타일 구축 분야 최신 정보를 다루는 고품격 이메일 뉴스레터 구독 신청 환영

Greatlife,

Attraction & Lifestyle Standards,

Copyright ⓒ IMF, All Rights Reserved.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